"엄마 vs 법무부장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태수미의 선택은?

반응형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가 기로에 서 있다. 힐링이냐, 막장이냐 갈림길을 예고한 8회 미반영분 때문이다.


태수미와 한선영의 만남을 미반영분으로 처리한 제작진의 의도를 두고 애청자들의 의견이 분분하다.

태수미가 법무부장관 후보를 사퇴하면서 자신이 희생되더라도 우영우를 보호할 것인가. 아님 막장드라마의 길을 선택할 것인가 미묘한 복선을 깔았기 때문이다.


대다수의 시청자들은 힐링드라마의 성격상 막장으로 스토리가 흘러가지 않을 것이라 예측하고 있다. 다만 소덕동 사건에서 인간이 돈 앞에서 나약해진거와 마찬가지로 권력 앞에서 태수미의 선택이 바뀔수도 있다는 가능성을 염두에 두기에 드라마의 전개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태수미는 한선영에게 " 니 남자, 내 남편으로 만든 것"이 흠일까란 대사는  자신을 공격하는 상대에게 가혹한 언행을 서슴치 않는 태도를 잘 나타내고 있다.


소덕동사건에서 태수미는 변호사로서 많은 경우의 수를 미리 예견하고 선제적 조치를 취한 노련함을 보였다.

혼외자 논란은 태수미를 법무부장관 낙마시킬 치명타가 될 이슈이다. 태수미는 우영우와의 만남에서 "날 원망했니"라는 회환의 질문을 던졌다. 8회 마지막 씬에서 힐링드라마 전개를 예상했다. 그러나 제작진이 미반영분을 공개하면서 막장의 복선을 둔 이유는 무엇일까. 복선에 의미를 찾자면 여러가지 질문이 꼬리에 꼬리를 문다.

한바다 대표 한선영 변호사는 과연 우영우 카드를 던질까, 던진다면 결정적인 타이밍은 언제일까. 

 

떡볶이 마니아를 위해 떡볶이 맛집 링크를 남깁니다.https://smartstore.naver.com/redkit/products/5736439184

 

빨간키트 떡볶이 맛있게 매운 즉석 국물 별어묵 밀떡볶이 밀키트 2인분 410g : 빨간키트 떡볶이

독특한 별모양 어묵과 탱글탱글하고 쫄깃한 밀떡, 떡볶이 맛집 황금 레시피 특제 분말 소스가 조화를 이뤄 맛있게 매콤한 “빨간키트 떡볶이”가 탄생했습니다. 개성있는 별어묵으로 나만의 인

smartstore.naver.com

 

반응형

[발행인]국순신 [편집인]임현구 [청소년보호책임자]허정민
[전화번호]070-8285-2405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