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수미가 덫에 걸렸다?"... 권모술수 권민우, 돌출행동의 '숨은 반전' 주목

반응형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1회 시청율이 14.172% 소폭 하락해도 굳건히 수목드라마 1위를 유지하고 있다.

 



11회는 로또복권 당첨을 두고, 당첨금 배분 및 이혼 문제를 다루었다. 주제는 권선징악이다. 욕심을 부리면 화를 당한다는 얘기다. 

권성징악 주제와 맞물러 권모술수 권민우 변호사가 확실한 빌런으로 자릴 잡았다.

'우영우 출생의 비밀'을 무기로 태산의 변호사 태수미와 취업딜을 제안했다. 뒷목을 잡게하는 돌출행동이다.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힐링드라마 속  작은 막장드라마를 그렸다.

 


뇌피셜이지만  태수미가 권민우에게 우영우를 한바다에서 나오게 하면 태산의 변호사로 채용하겠다는 역제안을 던졌을때 

"왜죠?"라는 권민우의 한마디는 두가지로 해석해 볼 수 있다.

한치 앞을 내다보지 못하고 돌출행동을 한 권민우가 허를 찔린 경우이거나, 아님 태수미의 입으로 우영우가 자신의 딸임을 확인하고자 했던 질문일 가능성이 높다.

만약 권모술수 권민우가 태수미와 만나 나눈 얘기를 모두 녹음을 한 상황이라면, 권민우로서는 엄청난 카드를 손에 쥔것이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태수미를 압박할 결정적 증거를 가지고 한바다에서 계약직 타이틀을 떼 버릴 수도 있고, 우영우를 보호할 히든카드로 사용할 수도 있다.


권모술수 권민우가 태수미를 만난 목적이 단순한 이직 때문일까, 그러기엔 권모술수라는 별명이 아까울 정도로 멍청한 일이다.

 

 

떡볶이는 배신하지 않는다. 빨간키트떡볶이 '2개사면 1개 덤' 행사

https://smartstore.naver.com/redkit/products/5736439184

 

빨간키트 떡볶이 맛있게 매운 즉석 국물 별어묵 밀떡볶이 밀키트 2인분 410g : 빨간키트 떡볶이

독특한 별모양 어묵과 탱글탱글하고 쫄깃한 밀떡, 떡볶이 맛집 황금 레시피 특제 분말 소스가 조화를 이뤄 맛있게 매콤한 “빨간키트 떡볶이”가 탄생했습니다. 개성있는 별어묵으로 나만의 인

smartstore.naver.com

 

반응형

[발행인]국순신 [편집인]국순신 [청소년보호책임자]허정민
[전화번호]070-8285-2405
Designed by JB FACTORY